오성택 창원시 성산구청장 취임
오성택 창원시 성산구청장 취임
  • 이은수
  • 승인 2020.07.02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성택 신임 창원시 성산구청장이 지난 1일 부임했다.

오성택 구청장은 취임 첫날 성산구 관내 주요 토목시설을 점검하는 등 현장행정을 추진했다. 이날 방문한 곳은 창원터널, 지하공동구, 내동우수저류시설 및 남천배수펌프장 4곳이다.

오 구청장은 장마기간 궂은 날씨에 시설물 안전관리와 재난사고 예방에 힘쓰고 있는 관계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오 구청장은 “시민들의 생활과 재난안전과 밀접한 시설인만큼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창원터널은 1993년에 준공된 시설로 통행량이 일평균 약 8만6000대 정도로 교통량이 많은 지역 관문시설이며, 지난 6월 창원터널 교통체계 개선사업 일환으로 긴급제동시설을 완공한 바 있다.

1983년에 준공된 창원시 지하공동구는 총 연장 5.4km이고, 폭이 3.9m로 도시주요 기반시설인 전력구, 상수구, 통신구를 포함하고 있는 지하시설물이다. 2015년에 준공된 내동우수저류시설은 우수저류조 3만6000㎥이고 우수관로 1.4km이며, 성산구 중앙동 내동지역 상가 및 주변도로를 상습침수피해로부터 보호하고 있는 재해예방시설물이다.

2008년에 준공된 남천배수펌프장은 한국철강 옆 신촌동에 위치해 집중호우 시 공단지역의 침수를 예방하기 위해 시간당 최대 2만4480㎥의 우수를 배출할 수 있는 시설이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오성택 성산구청장.
오성택 성산구청장이 취임 첫날 성산구 관내 주요 토목시설을 점검하는 등 현장행정을 추진했다. 이날 방문한 곳은 창원터널, 지하공동구, 내동우수저류시설 및 남천배수펌프장 4곳이다. /사진제공=성산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