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교육지원청 ‘찾아가는 학부모 수다방’
진주교육지원청 ‘찾아가는 학부모 수다방’
  • 강민중
  • 승인 2020.07.02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7일부터 2주간 진주·하동 등 300여명 학부모 참여
진주교육지원청은 지난달 27일부터 2주간 진주행복교육지원센터와 진주거점학부모지원센터(진주, 하동)에 참여하고 있는 학부모 300여 명을 대상으로 학부모 수다방을 열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찾아가는 학부모 수다방은 진주 하동 관내 여러 권역의 초등학교 학부모회와 진주행복교육지구에서 운영하는 지역중심 마을학교 등 20여 곳에서 열린다. 코로나19로 인해 등교수업과 원격수업을 병행하는 자녀의 학교생활에 대한 고민이 주제다.

또 하루 종일 답답한 마스크를 쓰고 생활하는 학생들을 위해 마스크 목걸이를 만들어 진주교육지원청 관내 초등학교 저학년에게 기부하는 프로젝트도 기획해 추진하고 있다. ‘마스크야 도망가지마’라는 이름을 붙인 이 프로젝트는 진주 관내 곳곳에서 진행되는 학부모 수다방에서 제작한 마스크 목걸이와 마스크를 포장해 이달 중순 이후부터 초등학교 저학년에게 기부할 계획이다.

찾아가는 학부모 수다방에 참여한 한 학부모는 “코로나19로 인해 학교에서 마스크를 쓰고 생활하는 아이들에 대한 미안함과 선생님들의 노고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 참여하게 됐다”면서 “비슷한 고민을 가진 학부모들과 수다를 통해 어려움을 나눴고, 마스크 목걸이를 만들며 아이들 마스크 분실을 걱정하는 부모님의 걱정을 덜어 드린 것 같아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허인수 교육장은 “학부모들이 등교수업과 원격수업을 병행하는 아이들의 학교생활에 대한 고민이 많다”며 “찾아가는 학부모 수다방을 통해 학부모들이 서로 소통하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민중기자 jung@gnnews.co.kr



 
지난달 18일 열린 토론이끔이 연수에 참가한 학부모들이 수다방을 준비하는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