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TF 회의
창원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TF 회의
  • 이은수
  • 승인 2020.08.02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서 협업 위한 기반 구축 노력
창원시는 시청 시민갈등관리위원회실에서 9개 부서 TF 실무자 12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TF 회의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시는 여성 대표성 향상을 위해 행정기반 주요 지표를 점검하고, 2025년 기준 △위원회 여성위원 비율 45% △5급 이상 여성관리자 임용 25% △출연 공공기관 여성관리직 비율 15% △주민자치위원 여성위원 비율 50%을 달성하기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각 부서 위원회에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을 위촉하여 시정에 여성 참여를 확대하고, 향후 사업추진 시 여성가족과 사전 협의, 시민참여단과 함께 할 수 있는 사업 등을 모색했다.

시는 행정조직내 협업 증진을 위해 도시재생과 등 10개부서 25명으로 구성된 여성친화도시 조성 TF을 2019년 10월 25일부터 운영하고 있다. 김남희 여성가족과장은 “성평등 정책 행정기반을 구축하고, 부서간 협업을 통해 모두가 행복한 젠더시티 창원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여성친화도시 조성 위해 TF팀 회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