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리 피서 갈 필요 있나요”
“멀리 피서 갈 필요 있나요”
  • 박철홍
  • 승인 2020.08.03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오후 진주시청 앞 분수대에서 아이들이 즐겁게 물놀이를 하고 있다. 이날 진주지역에는 오전부터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중부지방에는 폭우로 물난리가 났지만 진주 등 남부지방에는 한달 넘게 이어진 길고 긴 장마가 끝나고 무더위가 시작됐다.


글·사진=박철홍기자 bigpe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