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호하고 불확실한 ‘그 곳’ 의미 포착
모호하고 불확실한 ‘그 곳’ 의미 포착
  • 박성민
  • 승인 2020.08.10 2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루시다 갤러리 29일까지
박경태 작가 ‘내면의 기억’展
진주 루시다갤러리는 오는 29일까지 박경태 작가의 개인전 ‘내면의 기억 - Memories that Lie Within’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작가는 내면의 기억 연작을 어떠한 사실들이 역사적으로 기록될 만큼 중요한 장소들을 대상으로 관찰하고, 세월의 흐름에 따라 변화되는 사람들의 인식(정치적, 문화적, 역사적)에 대해 다의적인(polysemous) 의미로 사유하고 표현한 작업이다. 과거로부터 많은 시대적 변화가 일어난 역사적 장소 그리고 지금도 기능을 하거나, 본래의 실질적 의미가 변하여 2차적 의미로 존재하는 장소를 바라보며 ‘역사적인 장소가 가지는 의미는 어떻게 기억이 될까’ 라는 물음이 본 작업의 계기가 되었다고 밝히고 있다.

또 흐릿한 이미지로 설치(installation) 후 촬영하여 의미를 정확히 드러내지 않으면서 모호하고 불명확한 장소로 만들었다. 중성적인 표현 방식을 통해 사실적인 장소를 다양한 의미로 표현하고, 기억에 대한 기능과 역할이 또 다른 해석으로 창출되기를 바라는 작업이다고 전했다. 한편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까지로 휴관일은 둘째주, 넷째주 수요일이다.

박성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