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균형발전사업 우수 사례 경남 ‘최다’
올해 균형발전사업 우수 사례 경남 ‘최다’
  • 정만석
  • 승인 2020.08.11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하는 ‘2020년도 균형 발전사업 평가’에서 20건의 우수사례 중 전국 최다인 4건이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균형발전사업 평가는 모든 지역이 고르게 잘사는 대한민국을 위해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매년 전국 지자체 균형 발전특별회계로 지원된 사업을 평가한다.

올해는 각 시·도가 추천한 우수사례 46건을 심사해 20개 사업을 최종 선정했다.

경남 우수사례는 광역시·도 포괄보조사업으로 경남형 벽지교통수단인 ‘브라보택시’사업인 농촌형교통모델(교통정책과·의령)과 명품 애플수박단지를 조성하는 지역농촌지도사업 활성화 지원(농업기술원·합천)사업이 선정됐다.

기초 시·군·구 포괄보조사업으로는 주민 주도로 지속성장 가능한 마을 만들기를 내세운 거창과 밀양의 일반 농산어촌개발사업 2건을 신청해 모두 선정됐다.
 
정만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