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스마트축사 확산에 15억 투입
김해시, 스마트축사 확산에 15억 투입
  • 박준언
  • 승인 2020.08.1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가 ICT(정보통신기술) 기반 ‘스마트축사’ 확산을 위해 올해 국비 15억원을 투입해 축산분야 ICT 융복합 확산사업 선정 13개 축산 농가를 지원한다.

스마트축사란 축사와 축산시설 ICT 접목으로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스마트폰으로 축사환경과 가축을 관리할 수 있는 첨단농장이다.

이 축사는 자동환경제어기(온·습도, 악취 등), 개체정보(질병 등) 관리, 자동급이기, TMR(완전혼합사료)배합기, CCTV 등 첨단기술로 관리된다. 김해시는 지난 2016년부터 스마트 축사 보급 사업을 추진해 지난해까지 27개 농가에 41억원을 지원해 ICT 장비를 보급했다.

김해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축산 ICT 장비 도입에 따른 정교한 사양관리는 생산성 향상과 노동력 절감을 가능케 해 소득과 여가시간을 늘려 줄 것”이라며 “앞으로는 질병관리와 환경개선을 통해 지속가능한 축산을 구현할 수 있는 방향으로 스마트 축사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준언기자

 

김해시가 지원해 운영 중인 스마트 축사 내부. 사진제공=김해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