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국내 최초 ‘공동주택 옥외조명 공모’
LH, 국내 최초 ‘공동주택 옥외조명 공모’
  • 강진성
  • 승인 2020.08.13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옥외조명을 활용한 차별화된 야간경관 조성을 위해 국내 최초로 ‘공동주택 옥외조명 공모전’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획일적인 단지 옥외조명의 단조로움을 탈피하고, 단지 내 주요 공간에 대한 맞춤형 빛 연출과 디자인을 통해 생동감 넘치는 명품단지를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지금까지 옥내조명 등기구 디자인에 대한 공모전은 있었으나 옥외조명에 대한 공모전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모 대상은 화성동탄2 A-104블록이다. 단지 내 주요공간은 입주민 활동 및 단지계획을 고려해 △진입공간(출입구) △가로공간(보행로, 산책로 등) △커뮤니티공간(놀이터, 휴게공간 등) △정원공간(조경특화공간, 수경시설) △기타공간(조형물 등)으로 총 5개 공간을 선정했다.

중소기업 중 관련부문 직접생산증명서, KS인증서 및 납품실적을 지닌 업체가 참여 가능하다. 보안등·보행로등·수목투사등 등의 옥외조명을 단지 내 주요공간에 배치해 공간별 차별화된 설계구상을 제출하면 된다.

심사는 디자인·조명연출·공간조화 등의 기술능력평가(90점)와 입찰가격평가(10점)를 종합해 입상작을 선정한 후 최종 당선업체에는 공모대상 지구에 대한 납품권을 부여한다.

공모전 작품 접수기간은 오는 9월 14일~18일이다. 이후 9월 25일 심사를 거쳐 10월 추진 예정인 ‘2020 진주 공공주택 문화제’ 행사에 맞춰 시상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학규 LH 공공주택처장은 “국내 최초로 시행하는 이번 공모를 통해 옥외조명 강화에 대한 입주민 니즈를 반영하고, LH 옥외조명 설계를 고도화하는 등 고객만족도와 주택품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진성기자 news24@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