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 최초 랜선여행 ‘방구석 하동여행’ 눈길
지자체 최초 랜선여행 ‘방구석 하동여행’ 눈길
  • 최두열
  • 승인 2020.09.21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동군, 여행 참가자와 실시간 인터넷 소통…24일 첫 라이브

하동군이 전국 지방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코로나 시대에 걸맞은 인터넷 여행 프로그램 랜선여행을 추진해 눈길을 끈다.

21일 군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으로 일반적인 오프라인 여행이 어려워짐에 따라 방구석에서 하동여행을 할 수 있는 특별여행 프로그램 랜선여행을 기획한 것이다.

랜선여행은 직접적인 대면이 어려운 시기에 여행 참가자와 실시간 인터넷으로 소통하며 하동군의 관광요소를 소개하고 직접 각자의 집(방구석)에서 체험이 진행되는 이색여행 프로그램으로, 오는 24일 첫 라이브가 시작된다.

힐링 콘셉트로 진행되는 첫 여행은 악양면에 있는 명창 유성준·이선유 판소리체험관을 배경으로 힐링 요가와 하동의 야생차 다도 체험으로 구성된다.

이 프로그램은 참가자 각자의 집으로 사전에 다기세트를 보내 랜선여행 당일 실시간으로 현장과 소통하며 약 2시간동안 여행을 즐길 수 있다.

총 3차수로 기획된 이번 시범행사는 다양한 하동군의 관광 요소 중 엄선해 힐링, 가족체험, 하동의 맛 콘셉트로 나눠 진행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슬로시티 하동 공식 인스타그램 팔로워 후 메시지로 신청하면 되고, 그 외 자세한 사항은 군청 관광진흥과 슬로시티담당부서(055-880-2378)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하동군은 아시아 최장 금오산 짚와이어가 최근 MBC ‘나혼자 산다’ 예능 프로그램에 방영되는 등 다양한 액티비티와 함께 감성 인생샷을 찍을 수 있는 다원명소가 산재해 최근 SNS를 통한 관광명소로 급부상하고 있다.

최두열기자

 

하동군은 코로나19에 걸맞는 프로그램 랜선여행을 기획해 주목을 받고 있다. 사진은 하동을 찾은 관광객이 한려해상공원이 내려다보이는 금오산에서 짚라인을 타고 활강하고 있다. /사진제공=하동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