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수능 응시생, 첫 3만명 밑돌아
경남 수능 응시생, 첫 3만명 밑돌아
  • 임명진
  • 승인 2020.09.21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만 9078명 지원…역대 최저
경남교육청은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수능 실시 이후 처음으로 지원자 수가 3만 명 이하로 집계된 총 2만 9078명이 지원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대비 3476명이 감소한 인원이다. 응시생의 수가 3만명을 밑돈 것은 대학 수능 실시 이후 처음이다.

경남의 지원자 유형을 살펴보면 성별로는 남자 1만 4798명(50.9%), 여자 1만 4280명(49.1%)이다.

자격별로는 졸업예정자 2만 3737명(81.6%), 졸업자 4812명(16.6%), 검정고시 및 기타 학력인정자 등 529명(1.8%)인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대비 졸업예정자 비율은 감소했으며 졸업자 및 기타 학력인정자 비율은 증가했다. 지난 2020학년도 수능 응시 예정자는 졸업예정자 2만 7095명(83.2%), 졸업자 4945명(15.2%), 검정고시 및 기타 학력자 514명(1.6%)으로 총 3만 2554명이었다.

시험지구별 지원자 수는 창원지구 9769명, 진주지구 5224명, 통영지구 3577명, 거창지구 1032명, 밀양지구 1075명, 김해지구 5204명, 양산지구 3197명으로 집계됐다. 시험지구별 지원자 수도 전년 대비 전체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임명진기자 sunpower@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