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 직원 표창
거창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 직원 표창
  • 이용구
  • 승인 2020.09.29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경찰서(서장 문봉균)는 29일 신한은행 거창지점을 방문해 보이스피싱 범죄예방에 유공이 있는 직원에 대해 표창장을 수여하고 격려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은행 직원은 지난 25일 15시께 ○○은행 대출상환을 사칭한 전화를 받고 신한은행 거창지점에 방문해 1000만원을 인출하려던 고객의 행동을 이상하다고 판단, 당일 은행 현금인출 내역 조회 및 인출자와 계속해 대화하는 등 출금을 지연시키고 신속한 112신고를 통해 보이스피싱 사기를 예방했다.

문봉균 서장은 “금융기관 관계자들에게 최근 수사기관, 공공기관 등을 사칭해 계좌에서 현금을 인출하는 보이스피싱 사기가 지속적으로 발생되고 있다”며 “보이스피싱 사기가 의심스러우면 경찰에 신속하게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용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