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부마항쟁 진상규명과 배상 위해 더 노력"
문대통령 "부마항쟁 진상규명과 배상 위해 더 노력"
  • 연합뉴스
  • 승인 2020.10.17 0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부마민주항쟁 41주년인 16일 “정부는 항쟁의 진상규명과 배상 및 보상, 기념사업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에 올린 글에서 “4·19 혁명 정신을 계승한 부마항쟁은 결코 무너지지 않을 것 같았던 유신독재를 끝내는 기폭제였고, 광주 민주화운동, 6월 항쟁, 촛불혁명 등 민주주의 운동사의 큰 획이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시민과 노동자가 함께 나서서 민주주의가 국민 모두의 것이라고 알린 대규모 항쟁이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자발적 방역과 모두를 위한 자유를 실천하며 새로운 민주주의를 써가고 있다”며 “부마항쟁이 코로나(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와 싸우는 부산과 창원 시민들에게 용기를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