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와 남해지방해양경찰청 손잡다
부산항만공사와 남해지방해양경찰청 손잡다
  • 손인준
  • 승인 2020.10.29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항 해양 안전사고 상호 협력 기반 마련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와 남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구자영)이 지난 28일 BPA 사옥에서 부산항 해양 안전사고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항만 및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대국민 홍보, 부산항 안전 캠페인 등 해양의 안전문화 확산에도 힘쓸 계획이다.

특히 해양 오염·감염병 예방 및 감시를 위해 드론 등 필요자원을 두 기관이 상호 지원하며, 항만의 안전과 보안을 해치는 위해요소 제거와 대응을 위해 관련시설 확충 및 순찰 등에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남기찬 사장은 “BPA와 남해지방해양경찰청이 힘을 합쳐 위해요소로부터 부산항을 보호해 이용하는 기업 및 시민들이 항만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