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사-행정실 '업무 분담 갈등' 재점화
교사-행정실 '업무 분담 갈등' 재점화
  • 임명진
  • 승인 2021.11.25 17:34
  • 댓글 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교육노조, 진보교육감·전교조 규탄 연대 성명서 발표
전교조 경남지부와 경남교육노조가 교사와 행정실간의 업무 분담을 놓고 또다시 격돌했다. 코로나19 상황에서 갈등이 심화되고 있다는 점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본보 11월9일자 5면·2일자 1면 보도)

25일 경남교육노조는 “최근 경기도교육청의 교원업무경감에 반대하는 지방공무원들의 반발이 거세다”며 “교무실 각 부서에서 처리해야 할 업무를 행정실로 이관하려는 업무 떠넘기기에 대해 경기교육감 등 진보교육감, 전교조를 강력히 규탄한다”는 연대 성명서를 발표했다.

경남교육노조는 “교육지원청과 각급 학교 행정실이 교사업무를 대행하는 심부름 센터가 아니다”면서 “비교과 교사인 보건교사는 수업시수가 연간 17시간에 불과한데도 교사는 학생을 가르치는 것이 본연의 업무이기 때문에 학교환경 시설업무를 할 수 없다고 한다”면서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경남교육노조는 “경기교육감 등 진보교육감이 전교조의 억지에 동조하거나 외면할 경우 강력히 대응하고 학생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투쟁도 불사하겠다”고 밝혔다.

전교조 경남지부도 이날 경남교육청 앞에서 교사 7949명이 동참한 ‘내년 3월1일부터 학교에 존재하는 각종 인사, 시설관리, 수당 및 회계업무 일체를 담당하지 않을 것’을 선언했다.

수업과 연구를 해야 할 교사들이 각종 사업과 그에 따른 행정업무를 처리하느라 정작 교육에 집중하기 어려운 현실을 더는 두고 볼 수 없다는 입장이다. 돌봄, 방과후 등 새로운 업무가 학교로 물밀듯이 쏟아지고 있지만 교육과 관련이 있다는 이유로 그에 따른 행정업무는 채용·회계·시설관리의 영역까지도 교사에게 맡겨지고 있다는 것이다. 전교조는 “경남교육청은 학교 내 업무의 경계를 명확히 하고 인력 보강 등을 통해 학교의 업무부담을 줄여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의 갈등에 경남교육청은 학교 환경위생관리 업무 중 일부를 내년부터 시·군교육지원청에서 지원하고, 갈등의 원인이 되는 학교보건 관련 법령에 대해 법제처 질의를 거쳐 그 결과에 따라 업무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임명진기자 sunpower@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 2021-11-26 09:42:01
교사분들 방학 3달 맹탕 연수내놓고 골프연수가시랴 육아로 아동심리 연구하시랴 바쁘신데 연수 결과도 묻지말라고 합니다. 교육은 백년지대계라 성과도 평가할 수 없다고 합니다. 방학 3달 다 쉬고 나오셔서는 학기중 연가, 병가도 근로자의 권리라며 자유로이 쓰니 학교에는 기간제 교사와 시간강사 채용하느라 바쁩니다. 유리함, 불리함에 따라 어느때는 스승 논리를 펴고 어느때는 봉급받는 공무원 내지는 근로자 논리를 폅니다.
그래놓고 아이들에게로 가고 싶다고 합니다. 지금도 충분한 시간이 있는데 더 주면 아이들에게로 갈까요? 더 일찍 조퇴내고 댁으로 가실거 아니구요? 진짜요?
제가 보기에 학생은 그들의 방패막이로 느껴집니다.
행정실 2~3명에게 교사 수십명이 나눠서 하던 교학사쪽 행정업무를 몽땅 떠넘기는것은 부당합니다.

김은혜 2021-11-26 13:10:00
수업만하실거면 방학3달 출근안하고 노는것도 안하셔안합니다. 학기중에도 수업연구 할 시간은 충분하실테니까요.
지금 방학3달 쉬는동안도 수업연구 하나도못해서 수업준비할 시간없다 난리이신데 능력이 의심되네요. 방학에만 출근해서 일하면 아무문제없겠는데 그럴생각은 못해보셨나요?그저 일안하고 놀고싶은생각뿐인가요? 공직자로서 부끄럽지않나요?

김** 2021-11-26 12:37:46
방학때 나와보신적은 있나요 선생님? 행정실은 방학때 밀린 교육환경개선 공사, 예산편성, 결산, 시설수리, 마무리 지출, 공무직 채용, 심사, 보고, 학교운영위원회 준비로 눈코뜰새가 없는데 왜 행정실 못살게 구시나요? 지금도 방학 3달 그 많은 시간에 맹탕 골프연수, 육아로 바쁘시니 아이들 개학전 교재나 자료 구입목록도 안뽑아 놓고 개학때 아이들 파악하랴 목록뽑으랴 얼마나 힘들어 죽겠다고 난리신지요.. 제발 남는 시간 조퇴하고 일찍 집에 갈 생각만 마시고 수업공간 정리도 하시고 교재구입요청 서류도 좀 보세요 제발.... 새학년 맞이한답시고 방학끝날때 며칠 나오시면 학교예산으로 사드리는 따순 밥 드시고 잠깐 회의랑 담소나누시다 일찍일찍들 가시지 행정실에 수업교재 미리 준비하게 요청했다는 샘 본적이 없습니다.

2021-11-26 12:19:33
교사들은 도대체 얼마나 더 편하게 놀려고 모든 업무를 행정실로 넘기려는지 모르겠습니다
돈 안주면 일을 안하려는 모습도 역겹고 그들이 일이 많다고 하는데 그만큼 기본 급여 이외에 급여 이상의 별도 수당을 챙기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저 수당 주지 않는 일들은 안하려고 행정실로 넘기려는 거예요
그리고 일이 많다는 사람들이 방학중에는 근무도 안하고 급여뿐 아니라 별도로 방과후 수당까지 챙깁니다
이것 뿐입니까?
학생들 교육이라는 미명하에 골프장까지 지어서 학생들은 없고 교사들만 매일 골프연습합니다
교육청에서도 다 알고 있으면서 그냥 눈감아주는겁니다
심지어 기숙사에 공짜로 들어와서 사는 교사들도 있어요
이유는 학생지도랍니다
사감들도 충분히 있는데도 불리하면 전부 교육 핑계예요
돈안되고 책임 회피는 교육이란 말을 쏙 빼죠

정** 2021-11-28 14:49:46
서있으니 앉고싶고 앉으니 눕고싶고 누우니 자고 싶은 게지요.
행정실로 교무행정업무 전체넘김도 어불성설이고
지금있는 교무행정보조인력을 두고 교무지원팀새로꾸려 또사람뽑아서 교사들 하인 더만드는것도
나랏돈 수천억쏟아붓는거대비 효과없을겁니다.
이기회에 방학 3개월동안 연수내고 실적없이 노는교사 색출, 무노동 무임금 실현, 교원평가 현실화, 편중된 교원간 업무분장 조정합시다!
아무리 인력충원해도 나랏돈만 썩어나지 교사들핑계는 끝이 없을겁니다. 지금도 몇몇승진점수필요한 교사에만 일폭탄이지 얼마나널널합니까? 교사들여유시간요. 학기중에 노동자권리라며 애들 놔두고 연가 조퇴 병가 재량휴업...여유시간 끝이없습니다. 근데도 애들교육 어찌되가냐 물으면 수업시수줄여라, 연수결과물 묻지마라, 학급당 학생수줄여라,교원평가안받겠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최창민
  • 고충처리인 : 박철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