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대봉산휴양밸리 누적 방문객 20만 돌파
함양 대봉산휴양밸리 누적 방문객 20만 돌파
  • 안병명
  • 승인 2021.12.05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장 7개월 만에 매출 13억여원 달성
내년 1월 31일까지 동절기 임시휴장
국내 최고 수준의 산악형 힐링 관광지로 발돋움한 함양 대봉산휴양밸리가 지난 4월 개장 이후 7개월여 만에 누적 방문객 20만 돌파의 흥행 실적을 거뒀다.

5일 군에 따르면 국내 최장 모노레일 및 집라인으로 함양군 관광산업을 견인하고 있는 대봉산휴양밸리가 지난 4월 21일 개장 후 7개월여 만인 12월 2일 기준으로 20만 497명의 관광객이 대봉산을 방문했으며, 누적 매출 실적은 13억 2000여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그간 코로나19 등으로 탑승 인원 제한과 엑스포 티켓 할인 등 각종 감면 혜택 적용까지 고려하면 놀라운 성과다.

개장 후 7개월여 조금 넘은 시점에서 방문객 20만 돌파와 매출 13억여원 달성은 전국에 산재한 유사한 휴양시설의 상당수가 적자 운영을 면치 못하는 상황에서 나온 실적이라 더욱 높은 평가될 만하다.

소창호 휴양밸리과장은 “이 같은 성과는 격무에도 그간 묵묵히 휴양밸리를 지탱해온 직원들과 근로자들 땀의 결실”이라며 “가시적 실적에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고객 편의와 안전을 위해 점검을 강화하고 더욱 다양한 시설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며 코로나 방역에도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대봉산휴양밸리는 국내 최고의 안전시설을 표방하며 월 정밀점검 1회, 주점검 1회의 정기점검과 매일 하는 일일점검 등 3단계 안전점검을 통해 승객 안전 확보에 철저함을 기하고 있으며, 한국교통안전공단 정기검사 결과 안전성 적합 판정을 받았다.

한편, 대봉산휴양밸리는 기온 하강에 따라 적설·결빙 등 때문인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집라인은 지난 15일 휴장과 함께 오는 12월 27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약 한 달여간 겨울철 임시 휴장에 들어가며 휴장 기간 시설물 전반에 걸쳐 정밀 점검을 추가 실시할 계획이다.

안병명기자



 
함양 대봉산휴양밸리가 지난 4월 개장 이후 7개월여 만에 누적 방문객 20만명을 돌파했다. 사진제공=함양군
함양 대봉산휴양밸리가 지난 4월 개장 이후 7개월여 만에 누적 방문객 20만명을 돌파했다. 사진제공=함양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최창민
  • 고충처리인 : 박철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