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리더 네트워크' 경남일보CEO경제포럼 개강
'지역리더 네트워크' 경남일보CEO경제포럼 개강
  • 박재건
  • 승인 2022.05.15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2일 오후 6시 진주 동방호텔 1층 하모니 볼륨홀에서 제1기 경남일보CEO경제포럼 개강식이 성황리에 개최돼 오는 11월까지 대단원의 일정을 시작했다.

개강식은 고영진 본보 대표이사·회장의 환영사를 비롯해 강민국 국회의원, 권순기 경상국립대학교 총장, 이영춘 진주상공회의소 회장의 축사, 경남일보 임원진 소개, 최효정 경남일보경제연구소 소장의 과정 안내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포럼에는 총 63명의 원우들이 참석했으며 경남지역의 기관·단체장, 기업인, 금융인, 경제인, 법률인 등으로 구성됐다.

원우들은 개강식에 참석해 서로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 친구이자 선후배 동료가 됐음을 자축하는 모습이었다.

개강식 후 9층 골든룸에서 원우들 간 만찬이 이어졌다. 원우들은 만찬에서 네트워킹 및 건배제의를 하며 결속을 다졌다.

한편 ‘경남일보CEO경제포럼’은 ‘우리는 평생 친구입니다’인 슬로건 으로 김황식 전 국무총리,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 조관일 전 대한석탄공사 사장, 전원책 변호사, 안현호 한국항공우주산업 사장 등 여러 전문가들을 초빙해 7개월간 다양한 주제의 강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박재건 인턴기자

 
제1기 원우인 김병윤 세무사가 건배제의를 하고 있다. 이날 만찬에는 다양한 원우들이 돌아가며 건배제의를 했다.
제1기 경남일보CEO경제포럼 원우들이 개강식에 참석해 개강을 축하하고 있다.
제1기 경남일보CEO경제포럼 개강식에 참여한 원우 및 본보 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회자가 본보 임원진을 소개하고 있다. 개강식에는 본보 임원진이 참석해 원우들과 인사를 나누며 개강식을 빛냈다.





 
개강식에 참석한 원우들이 반갑게 인사하고 있다. 원우들은 경남지역 기관·단체장, 기업인, 금융인, 의료인 등으로 구성됐다.

 
고영진 본보 대표이사·회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강민국 국회의원이 축사를 하고 있다.

 
권순기 경상국립대학교 총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이영춘 진주상공회의소 회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최효정 본보 상무이사 겸 경남일보경제연구소장이 본 포럼의 과정안내를 하고 있다. 포럼에는 경제·경영·시사·인문·예술 분야 대한민국 최고의 강사진이 참여해 원우들에게 전문적인 강의와 휴면네트워크의 장을 제공한다.
은형기 테너가 축기를 부르고 있다. 은형기 테너는 R.Leoncavalla / Mattinata의 ‘아침의 세레나데’와 조두남의 ‘뱃노래’를 불러 개강식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개강식이 끝난 후 진주 동방호텔 9층 골든룸에서 원우들 간 만찬의 시간이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강동현
  • 고충처리인 : 최창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