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여름밤 ‘후끈’…제23회 진주연극페스티벌
뜨거운 여름밤 ‘후끈’…제23회 진주연극페스티벌
  • 백지영
  • 승인 2022.06.27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연극협회 진주지부는 지난 21일부터 26일까지 6일간 ‘제23회 진주연극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이번 페스티벌을 찾은 다양한 장르의 공식 초청작과 마임 공연이 진주 도심과 공연장에서 공연됐다. 찾아가는 극장 ‘Cul-fun!(쿨 펀)’도 매일 진주지역 다른 야외공연장에서 펼쳐지면서 진주 전역 다양한 관객을 맞았다.

특히 지난 23일 진주시 초장1지구 근린공원에서 열린 다미르씨어터의 ‘다미르의 선물’ 과 서커스디랩의 ‘더 해프닝쇼’ 공연에는 500명의 넘는 관객이 몰려 열기가 가득했다.

공식 초청작인 아이컨텍의 ‘룸메이트’, 극단 무릎베개의 ‘아 글쎄, 진짜?!’, 극단 동숭무대의 ‘고도’, 벼랑끝날다의 ‘더 클라운’ ㈜극단 민들레의 ‘베이비 드라마 소리나무’ 등 전국에서 초청받은 6개 작품도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를 비롯해 현장아트홀과 현장 에이라운드 전시실 등에서 총 19개 작품이 선보였다.


백지영기자 bjy@gnnews.co.kr

 

제23회 진주연극페스티벌에 참가한 서커스디랩이 지난 23일 진주시 초장1지구 근린공원에서 찾아가는 극장 ‘더 해프닝 쇼’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사)한국연극협회 진주지부
제23회 진주연극페스티벌에 참가한 다미르씨어터가 지난 23일 진주시 초장1지구 근린공원에서 찾아가는 극장 ‘다미르의 선물’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사)한국연극협회 진주지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최창민
  • 고충처리인 : 박철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