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서부경남 최강 특성화고등학교 [2]진주기계공업고
우리는 서부경남 최강 특성화고등학교 [2]진주기계공업고
  • 경남일보
  • 승인 2022.11.02 0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 인재는 물론 미래 CEO 키우는 취업명품학교
건설과 학생이 굴삭기 운전실습을 하고 있다.
진주기계공업고등학교는 서부경남의 대표 특성화고로 통한다.

1962년 설립돼 기계분야 전문인력의 산실 역할을 하고 있다. 2022년 현재 졸업생은 총 2만 1967명에 달한다.

산업계는 물론 공공기관, 지자체 등 곳곳에서 많은 동문이 활동하고 있는 것도 학교의 장점이다.

특히 지역 유수 기업 대표들도 동문들이 적지 않다. 진주기공은 우수기업 취업과 우수대학 진학만을 목표로 하지 않는다. 학생을 최고의 기술 인재로 키워 기업을 이끌 대표로 만든다는 미래 목표를 세우고 있다.

진주기계공고가 ‘미래의 CEO를 육성하는 취업명품학교’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건 이유도 이 때문이다.

학교는 △항공기계과 △기계과 △전자기계과 △전기과 △건설과 등 5개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모든 학과는 중소기업 맞춤형인력양성과정, 대기업·공기업·공무원 공채반을 운영하며 학생들의 다양한 진로 선택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 졸업생들은 대기업, 강소기업 등 기업체 취직과 경남도·도교육청 공무원 합격, 대학 진학 등으로 꿈을 키웠다.

학교는 최고의 시설과 환경, 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올해 5월에는 교육부로부터 ‘2021학년도 특성화고 혁신지원사업’ 우수학교로 경남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 혁신지원사업은 학생, 교직원 등 전체 구성원의 요구에 맞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업수요맞춤형 학과개편, 이웃과 함께하는 학교, 자율동아리 운영, 프로젝트 수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특성화고 인식 개선과 학생들의 수요를 충족시켰다

또 2016년부터 2021년까지 6년 연속 중소기업특성화고인력양성사업 우수학교로 선정되기도 했다. 올해도 운영되고 있는 중소기업특성화고인력양성사업은 취업으로 가는 지름길이다. 우수 기술인을 육성하는 ‘선취업 후진학’ 체제 구축과 고졸 취업문화 확산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학교는 2023학년도 5개 학과에서 총 180명의 신입생을 모집한다. 학과 소개는 다음과 같다.

◇항공기계과=항공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목표로 항공기에 대한 기초 지식과 강화된 실기교육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가 요구하는 전문기술을 가르치고 있다.

이를 위해 △항공기기체정비 △항공기기체제작 △3D프린터용 제품제작 △소형무인기정비 △선반가공 △밀링가공 △컴퓨터활용생산 등을 교육하고 있다.

학생들은 재학기간 다양한 자격을 취득한다. 항공기체정비기능사, 컴퓨터활용선반기능사, 컴퓨터활용밀링기능사, 기계조립기능사, 특수용접기능사, 전산응용기계제도기능사, 3D프린터운용기능사 등을 취득해 우수기업에 취업하고 있다.

◇기계과=3D 모델링과 CAD/CAM을 기반으로 각종 산업 제품개발에 필요한 가공 및 설계능력을 갖춘 전문 기술인을 양성하고 있다.

4차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유망한 기계분야에 취업할 수 있는 교육을 하고 있다.

취득 자격증으로는 컴퓨터응용가공산업기사(과정평가형), 컴퓨터응용선반기능사, 컴퓨터응용밀링기능사, 전산응용기계제도기능사, 3D프린터운용기능사, 특수용접기능사, 용접기능사, 설비보전기능사, 공조냉동기계기능사 등이 있다.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취업을 돕고 있다. 산학일체형 도제학교를 비롯해 중소기업 맞춤형 인력양성과정, 과정평가형 산업기사반(컴퓨터응용가공산업기사)을 운영하고 있다.

◇건설과=건설(토목, 건축)분야 측량, 토공·포장 시공, 건축목공, 건축구조 및 시공 등의 실습을 바탕으로 다양한 건설 구조물의 설계 및 시공기술을 교육한다.

드론과 GPS, 토털스테이션, 굴삭기, 지게차, CAD 등 첨단 시스템을 활용한 교육으로 건설분야 전문기술인을 양성하고 있다.

취득자격증으로는 굴삭기운전기능사, 지게차운전기능사, 측량기능사, 건설재료시험기능사, 콘크리트기능사, 전산응용토목제도기능사, 전산응용건축제도기능사, 방수기능사, 조적기능사, 건축도장기능사, 지적기능사, 타일기능사 등이 있다.

◇전자기계과=스마트자동화시스템 융합기술을 주도할 인재 양성을 위해 전기·전자, 프로그래밍 교육, 산업용로봇의 기초적인 이론과 실습을 교육하고 있다.

또 자동제어시스템 기반의 자동화시스템, 사물인터넷(IOT) 기반 자동제어 등 4차산업을 주도하고 있다.

주요 교육으로는 △자동화설비 △자동제어시스템운영 △전자기계제어 △프로그래밍 △CAD △선반밀링가공 △컴퓨터활용생산 △전기전자 응용회로 등이 있다.

취득자격증은 3D프린터운용기능사, 생산자동화기능사, 전기기능사, 항공전자정비기능사, 컴퓨터활용선반·밀링기능사, 전산응용기계제도기능사 등이다.

◇전기과=전기설비 및 전력계통 시스템을 자동화·전산화 할 수 있는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CAD를 활용한 전자회로, 전기설비 설계와 PLC, HMI를 이용한 전기·전자제어기술을 배울 수 있다.

이를 위해 △전기설비 △전기회로 △디지털논리회로 △전기·전자 측정 △내선공사 △전기기기제작 △자동제어시스템 운용 △3D프린터용 제품제작 등 교육을 하고 있다.

취득자격으로는 전기기능사, 철도전기신호기능사, 전자기기기능사, 승강기기능사, 컴퓨터 관련 자격증(WP, 컴퓨터활용능력) 등이다.

강진성기자 news24@gnnews.co.kr



 
기계과 학생들이 컴퓨터응용가공산업기사 대비 CNC가공 실습을 하고 있다.
전기과 학생들이 내선공사 실습을 하고 있다.
■2023학년도 모집 요강
 
진주기계공업고등학교 2023학년도 모집요강

 
전자기계과 학생들이 전자기계제어 실습을 하고 있다.
최수경 진주기계공고 교장
■우리학교 꼭 와야 되는 이유

최수경 교장 인터뷰

“우리학교는 학생들의 취업과 진학 성공을 돕기 위한 페이스메이커 역할을 하고 있다. 최고의 전문 인력을 양성하가 위해 최고의 시설과 환경, 교육여건을 갖추고 있다. 학부모님께서 마음놓고 자녀를 진학시킬 수 있도록 연중 안전한 실습 환경을 갖추고 있다. 학교는 단순한 기술인 양성에 그치지 않고 기업체에 취업해 빠른시간에 관리자가 될 수 있도록 학생의 미래까지 생각하고 있다. 또 훌륭한 CEO가 될 수 있는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학생인터뷰



 
박준(건설과·3학년)
-박준(건설과·3학년)=다양한 실습장소와 장비를 갖추고 있는 것이 우리학교의 장점이다. 또 자신이 노력한만큼 결과를 만들 수 있어 좋다. 현재 10개의 자격증을 취득했다.
 
조재석(전자기계과·3학년)
-조재석(전자기계과·3학년)=특성화고는 자신이 몰랐던 적성을 깨닫게 하는 곳이다. 무턱대고 남들따라 인문계고등학교에 진학하기 보다 자신의 진로와 꿈을 제대로 키울 수 있는 우리학교에 관심을 가져달라.
 
강한성(기계과·2학년)
-강한성(기계과·2학년)=좋은 선생님들이 많다. 본인 의지만 있다면 선생님들이 자격증 취득은 물론 취업을 위해 적극적으로 도와주신다.
 
엄찬영(항공기계과·2학년)
-엄찬영(항공기계과·2학년)=특성화고는 노력한만큼 보상을 얻을 수 있다. 인문계에 무조건 가야겠다는 생각을 버렸으면 한다. 우리학교는 취업은 물론 대학 진학도 유리하게 준비할 수 있다.
 
김선우(기계과·3학년)
-김선우(기계과·3학년)=우리학교는 교육환경과 시설이 모두 최고다. 기계과는 과정평가형 산업기사반을 운영하고 있다. 졸업과 함께 산업기사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
 
김세진(전기과·3학년)
-김세진(전기과·3학년)=비용을 들이지 않고 여러 자격증을 딸 수 있어 좋다. 시험 역시 우리학교에서 진행돼 훨씬 유리하다. 다른 학과와 협업하는 융합프로젝트를 통해 새로운 것을 만드는 일도 재미있다.


 
진주기계공고는 최고의 시설과 환경, 교육여건을 갖추고 있는 서부경남 거점 특성화고등학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강동현
  • 고충처리인 : 최창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