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좋은 기사> 강진성·박성민·정희성기자, 경남표심변화
<이달의 좋은 기사> 강진성·박성민·정희성기자, 경남표심변화
  • 김귀현
  • 승인 2017.05.24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리한 분석이 엿보이는 기사"
지난 11일자 1면에 보도한 강진성·박성민·정희성기자의 ‘洪, 경남득표 37.2%…텃밭서 초라한 1위’.


독자위원회에서는 지난 11일자 1면에 보도한 강진성·박성민·정희성기자의 ‘洪, 경남득표 37.2%…텃밭서 초라한 1위’ 기사를 ‘이달의 좋은 기사’로 선정했다.

9기 독자위원들은 “예리한 분석이 엿보이는 기사이자 다른 기사와도 차별화 돼 독자들의 시선을 끌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또 “선거 이후의 동향, 그리고 이후의 방향을 제시했다. 지역에서 정가를 보는 반응과 앞으로 시민들이 어떻게 정가를 바라볼 것인지에 대해서도 질문을 던진 기사”라고 말했다.

한편 독자위원들은 이외에도 △‘청춘다락’ 장밋빛 미래 펼칠까(5월 2일자·정희성기자) △현장르포-폐업위기 창녕 부곡하와이(5월 8일자·정규균·이은수기자) △항공기 소음 알려나 다오(5월 22일자·박준언기자) 등을 ‘이달의 좋은 기사’ 후보로 추천했다.

김귀현기자 k2@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