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영상 > 포토
지리산은 벌써 가을
경남일보  |  gnnews@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0  23:17:5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뜨거운 여름이 지나면서 지리산에는 아침 저녁으로 선선한 바람이 불고 가을꽃이 피어나고 있다. 최근 중봉과 천왕봉구간을 산행하면서 촬영한 야생화사진이다. 파란 하늘 아래 밝은 보랏빛이 선명한 산오이풀(맨위), 가을을 상징하는 쑥부쟁이(위에서 두번째)가 빼곡히 피어났고, 수줍은듯 작은 꽃망울을 피워 하트를 만든 노란 바위채송화(세번째 ), 그리고 오렌지빛이 화려한 동자꽃이 저마다 개성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사진제공=조점선씨
 

temp_1534748481275.1848586143
 
temp_1534749259145.-1969710740
 



 
temp_1534748751119.-732897640
 



 
temp_1534748768112.549219426
 



 
경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