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첫 단풍 내달 13일 예상
지리산 첫 단풍 내달 13일 예상
  • 정희성
  • 승인 2018.09.09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지리산의 첫 단풍은 내달 13일에서 18일 사이에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민간 기상업체 웨더아이는 올해 첫 단풍은 평년보다 조금 느릴 것으로 전망된다고 9일 밝혔다. 첫 단풍은 일반적으로 정상에서부터 20%이상 단풍이 들었을 때를 말한다.

웨더아이는 오는 28일 설악산을 시작으로, 중부지방에서는 10월 15~19일, 지리산과 남부지방에서는 10월 13~18일 사이에 첫 단풍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단풍은 하루에 20~25km의 속도로 남쪽으로 이동해 설악산과 두륜산의 단풍 시작 시기는 한 달 정도 차이를 보인다. 단풍 절정 시기는 첫 단풍 이후 2주 정도 후에 나타나는데, 오대산과 설악산은 10월 17~20일, 중부지방은 10월 29~30일, 지리산과 남부지방은 10월 25일~11월 6일 사이에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정희성기자



 
첫 단풍
단풍 절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