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사천서 통합방위협의회 개최
경남도, 사천서 통합방위협의회 개최
  • 정만석 기자
  • 승인 2018.12.20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20일 사천시 소재 제3훈련비행단에서 ‘2018년 4분기 통합방위협의회 회의’를 개최했다. 경남도 통합방위협의회 의장인 김경수 지사 주재로 진행된 이날 회의에는 통합방위협의회 위원 26명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회의는 ‘최정예 공군조종사 양성의 요람’인 제3훈련비행단에서 개최돼 공군 최초 KT-1항공기 30만 무사고 대기록을 축하하는 자리가 됐다.

통합방위협의회는 경남지역 작전환경의 변화에 따른 취약지 해제 안건을 심의했고 군경이 관리하는 13개소에 대해 해제 의결했다. 김경수 지사는 “진정한 한반도 평화는 강력한 국방, 강력한 안보가 뒷받침 될 때 비로소 확립된다”며 철저한 대비만이 평화를 담보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정만석기자 wood@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