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우체국]사랑하는 연지, 정우에게
[희망우체국]사랑하는 연지, 정우에게
  • 경남일보
  • 승인 2019.03.28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하는 연지, 정우에게
엄마가 살면서 가장 잘한일을 꼽으라면 너희들을 낳고 기른것이란다.
아무탈없이 건강하게 자라주어 감사하다는 말을 꼭 해주고 싶구나.
항상 누구에게나 사랑을 줄 수 있는 아이로 커주길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