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명작드라마, 이제 유튜브에서 본다
KBS 명작드라마, 이제 유튜브에서 본다
  • 연합뉴스
  • 승인 2020.03.04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사랑’(1997)부터 ‘쌈, 마이웨이’(2017)까지 KBS에서 방영했던 드라마들을 이제 유튜브에서도 정식으로 볼 수 있다.

 KBS미디어는 국내 지상파 중 최초로 유튜브 월정액 서비스를 도입해 총 70여개 프로그램(약 2천900회차) 풀VOD를 유튜브 채널 ‘KBS 드라마 클래식’에서 서비스한다고 4일 밝혔다.

 유튜브 월정액(멤버십) 서비스는 이용자가 채널에 일정 금액을 지불하면 VOD, 실시간 스트리밍 등을 이용하는 서비스다.

 ‘젊은이의 양지’, ‘태조 왕건’ 등 구작들뿐 아니라 ‘프로듀사’, ‘태양의 후예’, ‘구르미 그린 달빛’, ‘고백부부’, ‘연애의 발견’ 등도 유튜브를 통해 볼 수 있다.

 ‘토지’, ‘사랑이 꽃피는 나무’, ‘목욕탕집 남자들’, ‘엄마가 뿔났다’ 등 15개 프로그램은 이번에 최초로 VOD로 제공된다.

 KBS미디어는 구작 드라마 기획 콘텐츠에 대해서도 클립 VOD를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공개 예정인 콘텐츠로는 ‘고백부부 - 장나라 손호준 모음Zip’, ‘추노 명장면 모음Zip’ 등 드라마 구작 인물별 모음집이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