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61건)
[레저/여행] 맑은 계곡, 오래된 절집에서 시름을 잊다
대원사 대웅전 바야흐로 여름이다. 본격 휴가철을 앞두고 수은주가 30도를 오르내리는 등 불볕더위가 맹위를 떨치고 있다. 남해 상주은모래비치 해수욕장을 비롯한 도내 해수욕장은 개장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산과 계곡도 푸른 신록을 머금은 채 피서객들
원경복   2013-06-19
[레저/여행] 여름 자연을 만나는 시원한 방법 '경남'
올 여름은 예년에 비해 유난히 더울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더위를 피해 많은 인파들이 강과 산, 계곡, 호수, 바다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 경남에는 천연자연림을 비롯해 절경을 간직한 바다와 계곡, 그리고 수만년 전 신비를 간직한 국내 최대 늪지 등 다
경남일보   2013-06-05
[레저/여행] “진주에서 남이섬으로 추억여행 떠나요”
코레일 부산경남본부(본부장 최덕률) 진주역은 6월 14~15일간 무박 2일 일정으로 ‘기차타고 떠나는 남이섬 추억여행’ 관광열차를 운행한다고 29일 밝혔다.남이섬에서는 색다른 재미와 교훈을 주는 10여개의 다양한 작은 소주제 공원과 쭉쭉 뻗은 메타세쿼
곽동민   2013-06-04
[레저/여행] 최고의 맛으로 '신뢰'와 '정'을 팝니다
합천군을 대표하는 몇가지가 있다. ‘합천 해인사’, ‘합천 황토한우’, ‘합천영상테마파크’ 등이다. 그 중에서 합천 황토한우와 더불어 합천 삼가한우단지가 유명하다. 삼가한우단지가 위치한 합천군 삼가면은 일제 강점기인 지난 1919년 3월 18일(음력
김상홍   2013-06-03
[레저/여행] 먼 이국땅에서부터 '진주'가 그리웠다
▲촉석루 진산 혹은 청산으로도 불리우던 진주는 내가 평생에 무척 가보고 싶던 곳이었다. “아, 아 진주성!!”은 내가 고등학교 시절부터 써보고 싶던 소설의 제목이기도 하다. 그러니 나의 진주사랑은 조선역사를 배운 17~18세부터이다. 임진왜란 당시 나
경남일보   2013-05-28
[레저/여행] 못 나서 맛나서 입이 딱 벌어지는 아구 만나보소
▲마산 아구찜 황선필기자feel@gnnews.co.kr 5미(味)의 하나다. 아직도 마산 어시장 인근 지역에는 아귀를 재료로 하는 아구 수육과 아구찜이 성업하고 있다. 마산 어시장은 과거 석두창의 조창이 설치되면서 자연스럽게 상권이 형성되었고 그 이후
황용인   2013-05-06
[레저/여행] 하루하루를 살아내는 서민들의 퇴근정거장
사진=황선필 기자 “친구야! 우리의 하루는 가고파 바다 너머 해도 덜 올라 집을 나서 해거름 저녁이면 무학산 너머로 해를 넘기고서야 마침내 돌아 올 수 있지 않는가? 종일을 일터에 서서 버틴 발가락이 물러 터져 있으면 이날까지 버텨준 두 다리에 맥이
황용인   2013-04-22
[레저/여행] “봄꽃 만발한 ‘지리산 둘레길’로 오세요”
최근 봄꽃놀이를 즐기는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지리산 둘레길로 향하고 있다.17일 서부지방산림청과 (사)숲길에 따르면 지리산 둘레길 남원과 산청지역에는 벚꽃이, 구례지역에는 산수유가, 하동지역에는 매화, 배꽃, 산수유가 만발하다. 특히 함양구간은 지리산
이용우   2013-04-18
[레저/여행] 구국의 마음 되새기며 걷는 역사의 길
▲교육생들이 산청 단성면 금만마을에서 도보 탐방을 시작했다. 경남도인재개발원이 지난 15일 ‘2013년 제1기 신임인재양성과정 교육생’을 대상으로 이순신장군 백의종군로 도보 탐방을 실시했다. 이에 본보에서는 이순신장군 백의종군로 탐방을 동행 취재했다.
박도준   2013-04-17
[레저/여행] 팝콘처럼 피어난 봄, 벚꽃세상 활짝
▲전국 최대 벚꽃축제인 '제51회 진해군항제' 개막을 하루 앞둔 지난 31일 오후 창원시 진해구 여좌천을 찾은 시민들이 활짝 핀 벚꽃을 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황선필기자feel@gnnews.co.kr 전국 최대의 봄꽃 축제인 제51회 진해
이은수   2013-04-01
[레저/여행] 삼천포 호황 물고 온 '국민 간식' 쥐치포
우리나라 대표적인 간식거리이면서 안줏거리로도 자주 이용되는 국민적 먹거리인 쥐치포. 반찬거리로도 인기를 끌고 있는 쥐치포는 쥐칫과의 생선을 조미해 말린 것이다. 대부분 사람들은 ’쥐치포’라고 하기 보다는 ‘쥐포’라고 말한다. 그래서 표준어인 ‘쥐치포’
이웅재   2013-04-01
[레저/여행] 한국관광 꼭 가봐야 할 곳 1위 어디?
진주시의 대표 관광지인 ‘진주성’이 한국관광공사에서 주관하는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국내 관광지 100선 선정 이벤트에서 영예의 1위에 올랐다. 우리나라 유명 관광지 100곳을 선정한 뒤 인기도에 따라 순위를 매기는 ‘한국관광 100선’은 작년부터 한
김순철   2013-03-27
[레저/여행] 봄이 돋아나는 '라임 빛 계절' 떠나 볼까
달아공원에서 본 일몰 광경경남도가 추천한 3월 여행지 테마는 바다다. 경남도는 섬과 바다, 해안일주도로 등을 이달의 추천관광지로 선정했다. 봄은 남해안에서 가장 먼저 시작됐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수려한 해양경관을 갖고 있는 남해안 섬과 바다, 해안도로
경남일보   2013-03-18
[레저/여행] 소주 한병에 만원? 대신 푸짐한 안주가 공짜
통영의 다찌집 술상차림 모습. 지난 1995년 옛 충무시와 통영군이 통폐합돼 출범한 통영시. 통영지역에는 리아스식 해안을 따라 길게 늘어선 기암 괴석과 올망졸망 들어선 570개의 각종 섬들이 조화를 이뤄 빼어난 해양경관을 연출하고 있다. 이같은 자연경
허평세   2013-03-11
[레저/여행] 담백한 국물맛과 건강식품 메밀의 조화
따뜻한 국물을 곁들인 의령 온소바. ‘의령’하면 생각나는 음식을 대표적으로 나열하라고 하면 의령소바, 소고기국밥, 망개떡 등을 들 수 있다.이 중 의령소바는 계층과 연령층을 구애받지 않고 누구나 즐겨먹는 숨어 있는 경상도 별미라 할 수 있다. 특히 서
박수상   2013-02-18
[레저/여행] 난봉꾼 할배도 재첩국 못 먹으면 허당
섬진강에서 어업인들이 재첩을 잡고 있다.“재치국(재첩국)사이소!”.밤 새워 마신 술로 인해 쓰린 배를 쓰다듬으며 목이 빠지게 기다리던 ‘재첩국 아지매’의 반가운 이 목소리는 50대 이상 술을 좋아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한 번쯤은 경험했을 것이다.국물 맛
여명식   2013-02-13
[레저/여행] 선조들의 나라사랑을 만난다
한산동 제승당 경남에서 계사년은 매우 의미가 깊은 해이다. 임진왜란 발발한 1592년 임진년에는 국가가 백척간두의 존폐 위기를 맞았지만, 그 보다도 더 큰 위기는 그 다음해인 1593년 계사년이었다. 420년 전 계사년에는 전라도를 제외한 전 국토가
경남일보   2013-02-08
[레저/여행] 선지국 곁들인 '칠보화반' 진주풍류의 맛
칠보화반이라는 애칭과 함께 미식가들의 입맛을 사로 잡고 있는 진주 천황식당의 진주비빔밥의 모습. 다른지방의 비빔밥과 다르게 육회가 함께 들어간다는 특징이 있다.오태인기자 별다른 재료가 없어도 밑반찬 몇가지만 곁들여도 고추장에 쓱싹쓱싹 비벼먹는 그 맛,
임명진/정원경   2013-02-05
[레저/여행] 짧은 2월, 긴 추억 여행 떠나보세요
‘부울경 방문의 해’를 맞아 경남도가 2월 관광지로 ▲고성 당항포 관광지 ▲밀양 재약산 ▲합천 해인사 ▲하동 매암 차박물관 ▲마산 문신미술관을 추천했다. 당항포◇고성 당항포 관광지당항포 관광지는 고성군 회화면과 동해면 사이 당항만에 위치해 있다. 특히
정원경   2013-02-04
[레저/여행] 뱃사람 도시락, 국민 먹거리 되다
‘충무김밥’은 충무(통영의 옛 이름)에서 시작된 밥과 반찬을 따로 먹는 김밥이다. 그 명칭에서 충무지역에서 유래한 김밥의 일종이라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1995년 행정구역 통폐합 조치 이전에는 경남에 ‘충무시’가 있었다. 1910년(순종 4) 진
허평세   2013-01-28
 21 | 22 | 23 |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