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피니언 > 열린칼럼
부모의 통과의례
경남일보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3.30  0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한민국에서

아들을 키우는 부모는

4단계의 통과의례가 있다.

그 첫째는 대학입시요, 둘째는 군복무,

셋째는 취업이며, 넷째는 결혼이다.

여기에 손주까지 돌봐야 하는 경우도 있으니

부모는 허리가 휜다.

그래서 결혼 자체를 포기하거나

결혼을 해도 출산을 꺼리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굴레를 벗어나기 위해서는

최소한 2단계 정도는 줄여야 한다.

건강한 가족문화를 정착하기 위해서는

제도적 장치가 급선무다.

/문화기획가


경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