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기 동화
백악기 동화
  • 경남일보
  • 승인 2012.07.0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들이 젖지 않으려

책장을 조금씩 높인다

비바람 내리치면

공룡 울음소리

서고 안을 가득 채운다

-임효식, <백악기 동화>

이 작품도 2012 고성공룡세계엑스포 디카시 공모전 수상작이다. 공룡세계엑스포는 이 작품처럼 동화적 모티브를 적극 활용하여 성공을 거뒀다. 당항포의 엑스포 행사장에는 유독 아이들이 많이 눈에 띄었다. 백악기시대 고성이 공룡의 천국이었음은 고성 곳곳에 산재한 발자국 화석을 통해 확인된다. 백악기를 끝으로 사라진 공룡을 공룡나라 고성에서 발자국 흔적 위로 파도가 철썩이는 걸 보면 공룡 울음소리도 들릴 듯하다.

/이상옥, 창신대학 문예창작과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