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회찬 성산 민주노총 단일후보 확정
노회찬 성산 민주노총 단일후보 확정
  • 김순철
  • 승인 2016.02.24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노회찬 전 의원이 창원시 성산구 민주노총 경남본부 단일후보로 확정됐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24일 경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조합원 총투표를 진행해 노 후보를 단일후보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경남본부는 “노 후보는 진보정치 복원과 강화, 진보대단결을 이뤄내라는 노동자들의 기대와 희망을 모으고 있다”며 “두터운 보수정치 벽을 뚫고 노회찬을 중심으로, 민주노총이 힘을 모으겠다”며 “진보정치 1번지를 되찾는 길에 시민이 함께해달라”고 당부했다. 수락연설에서 노 후보는 “조합원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길은 총선에서 최후의 승리를 일궈내는 길 밖에 없다”며 “그동안 반목과 분열, 갈등으로 고통받은 조합원들에게 큰 선물을 드리겠다”고 총선 승리를 다짐했다.

지난 15일부터 19일까지 시행한 조합원 총투표에서 노 후보는 7600표를 얻어 7311표를 얻은 손석형 후보를 근소한 차로 눌렀다.

김순철기자 ksc2@gnnews.co.kr

 
다운로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