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 더민주·무소속 후보 단일화 협상 '진통'
거제 더민주·무소속 후보 단일화 협상 '진통'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6.03.30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변광용 후보와 무소속 이길종 후보 간 단일화 협상이 진통을 겪고 있다.

이길종 후보는 30일 ‘야권단일화에 대한 입장’에서 “단일화 합의를 파기한 변광용 후보가 모든 정치적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후보는 “단일화 협상과정에서 변 후보 측이 보여준 모습에서는 진정성을 찾아볼 수 없다”며 “자신에게 유리한 주장만 해왔다”고 지적했다.

그는 “단일화 협상은 변 후보의 일방적 약속파기로 수포로 돌아가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변 후보측은 협상결렬 책임은 이 후보에게 있다고 반박했다.

변 후보측 관계자는 “이 후보 측이 협상과정에서 당명이나 경력없이 이름만 가지고 여론조사를 하자는 등 상식을 벗어난 요구와 주장을 계속했다”고 주장했다.

김종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