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하던 60대, 90㎏ 역기 눌려 숨져
운동하던 60대, 90㎏ 역기 눌려 숨져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7.09.07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장에서 운동을 하던 60대가 90㎏ 역기에 눌려 숨졌다.

7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5일 오전 9시 10분께 거제시내 모 헬스장에서 기구 위에 누워 있던 A(69)씨가 숨져 있는 것을 업주가 발견, 119에 신고했다.

당시 A씨 목 위에는 무게 90㎏인 역기가 놓여져 있었다.

경찰이 헬스장 안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를 확인한 결과 A 씨는 당일 오전 8시 10분께 역기를 수 차례 올렸다 내렸다 하며 운동을 하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당시 주변에는 아무도 없어 사고 직후 바로 신고가 이뤄지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CCTV 등을 토대로 A씨가 운동 중 역기 무게를 이기지 못하면서 순간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측은 “본인의 몸 상태에 따라 무리가 가지 않게 운동하는 것이 좋다”며 “헬스장 업주나 트레이너들은 안전사고 등에 대비해 이용객들에게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종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