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보리수 열매따기 함께해요”
산청군 “보리수 열매따기 함께해요”
  • 원경복
  • 승인 2017.10.31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일 단성면 묵곡생태숲서 체험행사
보리수 열매따기


산청군은 1일 단성면 묵곡생태숲에서 기침과 천식 등 기관지 질환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보리수 열매따기 체험행사가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지역 어린이집 원생과 마을 주민 등 450여 명이 참석해 빨간 보리수 열매따기 체험을 할 예정이다.

단성면 묵곡생태숲에는 300주의 보리수나무가 자라고 있다. 석가모니가 이 나무 아래에서 깨달음을 얻어 ‘깨달음의 나무’로도 불린다.

보리수 열매는 다소 떫으면서 새콤한 맛과 달콤한 맛을 함께 지니고 있다. 기침과 천식 등 기관지 질환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또 설사를 멈추게 하며 소화를 돕고 부종이나 생리불순에도 효과가 뛰어나 민간요법으로 꾸준히 사용돼 왔다.

산청군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어린이들에게는 보리수 관찰과 열매 따기 체험을 통해 자연학습의 기회를 제공하고, 어른들에게는 어린 시절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소중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원경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