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스포츠종합
NC 박으뜸, 8년 연인과 9일 결혼
이은수  |  eunsu@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6  17:05:5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NC 다이노스 외야수 박으뜸(27)이 9일 오후 1시 20분 창원 리베라 컨벤션에서 신부 양서윤(28)씨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박으뜸-양서윤 커플은 8년이라는 오랜 세월을 함께한 뒤 결혼이라는 결실을 맺게 됐다.

박으뜸은 “항상 힘이 되어 준 사람과 평생을 같이하게 되어 너무 행복하다. 또 다른 책임감이 생긴 만큼 가정과 선수생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두 사람은 코사무이로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창원시에 신접살림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nc 박으뜸 결혼
9일 결혼식을 올리는 NC 박으뜸 선수와 신부 양서윤씨.

이은수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