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銀, 투유환전 6월까지 연장
BNK경남銀, 투유환전 6월까지 연장
  • 황용인
  • 승인 2018.01.03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은 지난해 말로 종료 예정이던 ‘투유환전 환율우대 사은행사’를 6개월 더 연장한다고 3일 밝혔다.

오는 6월말까지 투유금융앱(App)을 통해 투유환전서비스를 이용하면 달러화(USD)·일본 엔화(JPY)·유럽연합 유로화(EUR) 등 주요 통화 환전 수수료를 회원 고객은 90% 비회원 고객은 70% 우대한다.

외환사업부 관계자는 “투유환전 환율우대 사은행사에 대한 여러분들의 뜨거운 관심과 성원에 보답하고자 기간을 연장하게 됐다”며 “BNK경남은행 고객이 아니더라도 투유금융앱을 설치하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365일 24시간 연중무휴로 이용 가능한 만큼 많은 고객이 참여해 환전 수수료 우대 혜택을 받기 바란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이 지난해 8월 선보인 투유환전서비스는 투유금융앱을 통해 외국통화를 구입한 뒤 고객이 원하는 BNK경남은행 영업점에서 외화실물을 수령할 수 있다.

황용인기자 yongin@gnnews.co.kr

 
BNK경남은행은 지난해 연말에 종료예정이던 ‘투유환전 환율우대 사은행사’를 6개월 연장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