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종합
BNK경남銀, 투유환전 6월까지 연장
황용인  |  yongi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03  23:09:3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NK경남은행은 지난해 말로 종료 예정이던 ‘투유환전 환율우대 사은행사’를 6개월 더 연장한다고 3일 밝혔다.

오는 6월말까지 투유금융앱(App)을 통해 투유환전서비스를 이용하면 달러화(USD)·일본 엔화(JPY)·유럽연합 유로화(EUR) 등 주요 통화 환전 수수료를 회원 고객은 90% 비회원 고객은 70% 우대한다.

외환사업부 관계자는 “투유환전 환율우대 사은행사에 대한 여러분들의 뜨거운 관심과 성원에 보답하고자 기간을 연장하게 됐다”며 “BNK경남은행 고객이 아니더라도 투유금융앱을 설치하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365일 24시간 연중무휴로 이용 가능한 만큼 많은 고객이 참여해 환전 수수료 우대 혜택을 받기 바란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이 지난해 8월 선보인 투유환전서비스는 투유금융앱을 통해 외국통화를 구입한 뒤 고객이 원하는 BNK경남은행 영업점에서 외화실물을 수령할 수 있다.

황용인기자 yongin@gnnews.co.kr

 
BNK경남은행 투유환전 환율우대 사은행사 연장
BNK경남은행은 지난해 연말에 종료예정이던 ‘투유환전 환율우대 사은행사’를 6개월 연장한다.

황용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