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고성군 ‘문화재지역 주민공감 정책’ 선정
김철수  |  chul@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03  23:04: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고성군은 3일 문화재청 공모사업인 ‘2018년 문화재지역 주민공감 정책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3000만 원을 지원 받는다고 밝혔다.

문화재청이 주관하는 ‘문화재지역 주민공감정책사업’은 문화재를 주제로 하는 특색 있는 콘텐츠로 문화재 보존과 지역개발 등 주민재산권 행사 관련 갈등을 완화시키고 문화재 정책에 대한 공감의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에 소가야의 중심고분인 사적 제119호 고성 송학동고분군을 대상으로 한 ‘깨우고, 함께하고, 남기는 문화재 공감’이란 주제로 공모 신청했다.

고성문화원이 주관하고 고성교육지원청, 고성향토사연구소, 소가야보존회 등 관내 관련기관단체와 협업으로 진행 될 이번 사업은 문화재와의 만남부터 기록까지 체계적인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김철수기자 chul@gnnews.co.kr

 

김철수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