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김해 스페이스 챌린지서 ‘블랙이글스’ 에어쇼
박준언  |  joo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07  23:36:1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계적인 수준의 에어쇼 기술을 가진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의 곡예비행이 오는 12일 부산과 김해 상공에서 선보인다.

공군 제5공중기동비행단은 오는 12일 오전 9시부터 부산 강서구 강서체육공원에서 ‘스페이스 챌린지 2017 부산·울산·경남 동부지역 예선대회’를 연다고 7일 밝혔다.

올해로 40주년을 맞은 스페이스 챌린지는 글라이더, 고무동력기, 물로켓, 실내드론 레이싱, 실내드론 정밀조종, 폼보드 전동비행기 등 6개 종목에서 초·중·고교 학생들이 직접 만든 기체로 실력을 겨루는 대회다.

가장 관심을 끄는 행사는 축하 공연으로 선보이는 ‘블랙이글스 에어쇼’다. 전투기 편대가 하늘을 스케치북 삼아 각종 문양을 그리는 에어쇼는 최고의 볼 거리로 손 꼽힌다.

제5공중기동비행단 관계자는 “올해 안전문제로 공군부대에서 행사를 열지 않기로 했다”면서 “평소보다 소음이 있더라도 방문객들을 위해 주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종목별 날리기 경기 외에도 공군 군악대·의장대 시범을 비롯해 VR 체험, 조종복 착용, 페인트건 사격 등 다양한 체험 행사가 마련된다.

박준언기자

 
2018050701010001739_gn20171127블랙이글스 (1)
공군 ‘블랙이글스’가 펼치는 에어쇼. 본보DB

 
박준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