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종합
함안군 생생문화재 '농악배움학교' 성황
여선동  |  sundong@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15  21:56: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함안화천농악보존회(대표 차구석)가 주최하고 문화재청, 경상남도, 함안군이 후원하는 2018 생생문화재 ‘함안화천농악과 함께 가야문화 마실가자’ 세 번째 사업인 ‘농악배움학교’가 지난6일부터 10일까지 함안화천농악전수관에서 4박 5일간 성황리에 치러졌다.

‘함안화천농악과 함께 가야문화 마실가자’는 경상남도 무형문화재 13호 함안화천농악, 사적 515호 함안 말이산고분군 등 함안의 문화재를 활용해 지난 5월부터 오는 11월 까지 매월 학생·가족·일반인을 대상으로 공연관람 및 체험,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여선동기자


 

화천농악
함안화천농악보존회가 농악배움학교를 열어 학생들이 폭염의 더위에도 불구하고 배움의 시간을 가졌다.
화천농악
함안 화천농악보존회 농악배움학교
여선동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