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종합
BNK경남은행, ‘제 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
황용인  |  yongi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2  00:56:4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NK경남은행은 오는 8월말까지 BNK경남은행갤러리에서 ‘제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을 갖는다고 21일 밝혔다.

BNK경남은행갤러리의 2018년 여섯번째 대관전시로 마련된 제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은 지역 문화 예술 발전에 헌신해온65세 이상 작가 65명의 작품들로 채워졌다.

한국화를 비롯해 서양화ㆍ서화ㆍ서각 등 경남원로작가들의 연륜이 묻어나는 다양한 분야 작품 65점이 전시됐다.

특히 국내를 대표하는 수채화 화가 조현계 화백의 ‘수주팔봉’, 김해의 대표적 서각 작가인 곡산 이동신 선생의 가죽나무 서각‘애(愛)’, 경남원로작가회 박순흔 회장의 서양화 ‘동백꽃 필 때’ 등 유수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경남원로작가회 박순흔 회장은 “지역 문예인을 위한 전시 공간인 BNK경남은행갤러리에서 제 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시를 갖게 돼 영광”이라며 많은 관람객들이 BNK경남은행갤러리를 찾아와 제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시를 빛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사회공헌팀 김두용 팀장은 “제 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은 경남 문화예술을 이끌어온 원로작가들의 주옥 같은 작품들을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자리”라며 “고객들과 지역민은 물론 젊은 문화예술인들에게 특히 좋은 관람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은 BNK경남은행 본점을 방문한 지역민이나 고객이면 누구나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황용인기자 yongin@gnnews.co.kr



 
BNK갤러리 제 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 1층 01
BNK경남은행은 오는 8월말까지 BNK경남은행갤러리 1·2층에서 ‘제15회 경남원로작가회원전’을 갖는다. 경남원로작가회원전은 지역 문화 예술 발전에 헌신해 온 65세 이상 작가 65명의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황용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