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종합
25일까지 김해아티스트 페스티벌김해문화의전당 지원작 공연
김귀현  |  k2@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2  00:56:0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올해 초 김해지역 공연예술단체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된 3개 공연예술단체가 ‘김해아티스트 페스티벌’에서 지역민을 만난다.

김해문화의전당은 2018 김해아티스트 페스티벌을 열고 공모 선정작 3개를 선보인다. 공모사업 선정작은 우성자무용단의 ‘남풍류-淸明(청명)’, 최선희무용단의 ‘가야무용극 무접무애’, 마르떼의 ‘영화음악 작곡가-엔니오가 만난 김삿갓’이다. 김해문화의전당은 앞서 이들 단체에 창작비와 전문가 멘토링, 무대운영 등을 지원했다.

페스티벌의 첫 순서로 우성자무용단은 영남 춤의 멋과 흥을 느낄 수 있는 ‘남풍류-淸明’ 공연을 지난 20일 펼쳤다. 이날 무대에서는 영남지역의 가면극 중 중요무형문화재 제7호 고성오광대 문둥북춤을 비롯해 덧배기춤, 부산 무형문화재 제14호 동래햔량무와 원향지무, 통영 살풀이춤, 교방굿거리춤 등을 선사해 호응을 얻었다.

23일에는 최선희가야무용단이 ‘가야무용극 무접무애’를 오후 7시 30분 김해문화의전당 마루홀에서 공연한다. 무대는 1~2부로 나뉜다. 1부는 왕실의 번영과 나라의 태평성대를 기원하는 내용을 담은 태평무와 경쾌하고 빠른 동작의 춤사위가 돋보이는 쟁강이춤, 학무와 한량무를 재구성한 한량학무 등을 보여준다. 2부에서는 창작무용극 ‘무접무애’가 무대에 오른다. 김해 임호산 옆 무접마을의 설화를 바탕으로 만든 작품으로 무접마을 무용학교에서 벌어지는 사랑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성인 1만 원, 청소년 5000원. 문의 010-4596-1838.

김해아티스트 페스티벌의 마지막 순서로 마르떼가 ‘영화음악 작곡가 - 엔니오가 만난 김삿갓’을 오는 25일 오후 7시 30분 전당 누리홀 무대에 올린다. 조선 후기의 방랑시인 김삿갓의 생애를 조명하고 그가 쓴 작품들을 이탈리아 작곡가인 엔니오 모리꼬네의 음악과 함께 감상하는 프로그램이다. 문학과 음악, 무용을 한꺼번에 볼 수 있는 이색적인 콜라보 무대를 선사한다. 성인 1만 원, 청소년 5000원. 문의 010-3159-4320.

김귀현기자 k2@gnnews.co.kr



 
1534404612450
올해 초 김해지역 공연예술단체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된 3개 공연예술단체가 ‘김해아티스트 페스티벌’에서 지역민을 만난다.
김해문화의전당은 2018 김해아티스트 페스티벌을 열고 공모 선정작 3개를 선보인다.
김귀현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