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종합
허성무 시장이 파란 운동화 신는 이유는?파워블로거들의 ‘대담한 100분 맞짱토론’
이은수  |  eunsu@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3  22:08:3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허성무 창원시장은 3일 시청 제3회의실에서 ‘파워블로거 초청 SNS 시정 간담회’를 가졌다.


허성무 창원시장과 유명 파워블로거들이 맞짱토론을 펼쳤다. 허 시장은 3일 시청 제3회의실에서 ‘파워블로거 초청 SNS 시정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초청 대상자들이 파워블로거들인 만큼 간담회 분위기도 ‘썰전’을 방불케 할 정도로 긴장감이 감돌았다.

간담회는 파워블로거가 묻고, 허 시장이 답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주제는 ‘사람 중심의 새로운 창원을 말하다’였다. 파워블로거는 창원을 비롯해 서울, 부산, 제주 등 전국 각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필명 ‘거다란(김욱)’, ‘아이엠 피터(임병도)’ 등 12명이다.

블로거 강창원(필명 천부인권)씨는 성산구에 있는 ‘성주수원지’의 물을 창원시민에게 돌려 줄 수 있는지를 물었다. 이에 허 시장은 “여러 방안이 있겠지만, 진해구민과 성산구민의 정서를 반영해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방안을 면밀히 검토해 좋은 방법을 찾겠다”고 답했다.

김성자(필명 커피믹스)씨는 관광 도시에 대한 창원에 대한 아쉬움을 피력하며, 창원관광을 더 활성화시킬 계획에 대해 질문했다. 이에 허 시장은 “산업콘텐츠, 이순신 콘텐츠등 지역의 역사와 어우러지는 콘텐츠를 개발해 창원형 관광콘텐츠를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SNS 이용자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특히 허 시장은 페이스북과 유튜브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접수된 댓글에도 직접 답변했다. 댓글에는 창원시정에 대한 궁금증부터 인간적인 호기심을 드러낸 질문도 포함됐다. 이 중 페이스북 이용자 손민호씨는 “시장님이 왜 공식행사에서도 파란 운동화를 신고 다니는데, 무슨 의미가 있느냐“고 물었으며, 허성무 시장은 “시민들을 위해 열심히 뛰자고 했던 그 초심을 잊지 않으려는 스스로의 다짐”이라며 “운동화는 의전에 실례가 되지 않는다면 계속 신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시는 이날 간담회를 소셜방송 #창원TV(http://vod.changwon.go.kr/)와 창원시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cwopenspac/), 유튜브(https://www.youtube.com/thechangwoncity/) 등을 통해 생중계했다.

한편 간담회에 참여한 파워블로거들은 허 시장과 나눈 대화를 비롯해 현장의 생생한 분위기를 담아 자신들이 운영하는 블로그에 게재할 예정이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이은수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