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수산기술사업소 거제사무소 신축
경남도수산기술사업소 거제사무소 신축
  • 정만석
  • 승인 2018.09.05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지역 어업인의 숙원 사업인 경남도수산기술사업소 거제사무소 신청사가 오는 10일 착공된다.

도 수산기술사업소 거제사무소 신청사는 해양수산부와 경남도가 총 공사비 20억 원을 50%씩 부담해 거제시 거제면 서정리의 거제항 부지에 대지면적 1500㎡, 연면적 786.8㎡규모로 신축되며 내년 3월 준공될 예정이다.

신축 청사는 본관(연면적 637㎡)과 별관(연면적 150㎡) 2개동으로 이루어져 있다.

지상 3층으로 구성된 본관은 1층에는 민원상담실 및 사무실이 위치하고 2층은 어업인 정보화 사랑방, 소회의실, 참고 도서실, 소장실이 3층에는 어업인 1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대강당이 들어설 예정이다. 지상 2층 규모의 별관은 유생조사와 시료분석을 위한 실험실 등이 배치된다.

특히, 정보화 사랑방과 참고 도서실은 어업인들이 각종 수산 관련 연구 및 정보화 자료를 손쉽게 접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될 계획이다.

도 수산기술사업소 거제사무소는 지난 1976년 6월 수산청 국립수산진흥원 거제어촌지도소로 개소했다. 2009년 3월 국가사무 지방이양으로 경남도 소속기관으로 자리 잡았다.

정영권 도 수산기술사업소장은 “거제 수산양식의 중심지에 수산기술 보급의 기반을 조성함으로써 일선 수산현장에 한걸음 더 다가가는 적극적인 수산행정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만석기자

 
도수산기술사업소 거제사무소 조감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