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창녕군지사보협, 취약계층 영유아 가을소풍
정규균  |  kyu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2  16:50:1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창녕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영유아분과(분과장 김은경)는 지난 11일 ‘윙윙~쌩쌩 다같이 놀자~ 토끼들의 가을 소풍’을 다녀왔다.

평소 아이들을 돌보는 영유아 보육ㆍ교육시설인 어린이집과 유치원에서 취약계층 아동 2~3명을 선정해 나들이를 다녀왔으며, 올해 개장한 우포잠자리나라를 방문해 잠자리의 부화과정과 날아다니는 잠자리를 보며 숨바꼭질 놀이하는 아이들, 산토끼노래동산에서 작은 동물들을 구경하는 아이들의 얼굴에 해맑은 웃음이 피어났다.

김은경 분과장는 “나라의 희망인 아이들이 더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아프리카 속담을 마음에 새기고 우리 지역 주민들 전체가 아이들에게 깊은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정규균기자
 

0912(영유아들과 함께 가을 나들이)
 
정규균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