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종합
넘쳐나는 ‘내분비교란물질’ 건강 적신호 켠다노출 최소화 노력 필요
연합뉴스  |  yunhap@yunh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2  17:27: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A(24) 씨는 20세 무렵부터 시작된 월경통이 유별났다. 처음엔 하루 이틀 진통제를 복용하면 진정됐지만, 2년 전부터는 진통제가 거의 듣지 않았다. 월경통을 견디다 못한 김씨는 결국 대형 병원을 찾아 정밀검진을 받았다. 검사 결과 양측성 난소낭종, 자궁내막증이 의심된다는 게 의료진의 설명이었다. 그녀는 복강경 수술로 양측 난소낭종을 제거하고, 골반 내에 동반된 유착 박리 수술을 받고 회복 중이다.


자궁내막증은 자궁 안에 있어야 할 내막 조직이 자궁이 아닌 나팔관, 복막 등의 부위에서 증식하면서 출혈, 염증, 유착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자궁내막증은 자궁내막 세포를 포함한 월경혈이 난관으로 역류해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되지만, 정확한 원인은 아직 밝혀진 게 없다. 다만 최근에는 내분비교란물질이 자궁내막증의 새로운 원인으로 주목받고 있다.

내분비교란물질은 우리 몸에서 호르몬의 자연적인 생성, 분비, 대사, 작용, 제거의 과정에 문제를 일으키는 외부 물질을 지칭한다. 다이옥신, 프탈레이트, 비스페놀A, DDT(살충제) 등이 대표적이다.

내분비 교란물질은 주거환경, 의복, 화장품, 음식과 그릇, 포장재 등 우리가 흔히 인지할 수 있는 것보다 주변에 다양하게 존재한다. 이 중에서도 폴리염화바이페닐(PCB) 계열, DDT와 같은 살충제는 잔류기간이 길어 환경에 오랜 시간 영향을 미친다.

비스페놀, 프탈레이트는 잔류기간이 상대적으로 짧다. 또 이소플라본과 리그난 같은 천연 유래 내분비 교란물질도 있는데 합성제제보다 잔류기간이 짧은 편이다.

먹이사슬을 통해 인체에 축적될 수 있는 폴리염화바이페닐은 고농도로 노출되면 자연임신을 늦춘다고 보고된 바 있다. 생선을 주식으로 하는 일부 민족에서 태아 때 이 물질에 고농도로 노출된 여아는 향후 가임력에 영향을 받는다는 보고도 있다. 또 불임으로 시술받는 환자 중 반복적인 착상 실패가 나타나는 그룹에서 폴리염화바이페닐 농도가 의미 있게 높았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비스페놀A는 다양한 음식 용기나 포장재에 사용됐는데 노출될 경우 정상적인 사춘기 발달을 교란시킬 수 있어 많은 국가에서 영유아 용기에는 절대적으로 사용을 금지하고 있다. 비스페놀A는 월경주기나 가임력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것으로 지적된다.

프탈레이트 및 그 분해물질은 다양한 화장품, 비누, 향수, 음식 포장재 등에 존재한다. 여러 여성질환이나 월경주기 교란 등과 연관이 있을 것으로 생각되나 프탈레이트의 단독 영향에 대해서는 아직 규명해야 할 것이 많다. 또 프탈레이트는 체내에 유입되면 다양한 대사물질로 분해돼 각각의 성분이 정확하게 어떻게 질병 유발에 영향을 미치는지 추적하기가 까다롭다.

이런 내분비교란물질에 의해 영향을 받을 수 있는 여성질환은 자궁내막증, 월경주기 이상, 가임력 저하, 조기 난소부전 등이 있다.

또 자궁내막증은 경증에서 중증까지 진행 정도가 다양한데, 국내 한 연구결과를 보면 프탈레이트 노출 정도와 병의 경중이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자궁근종은 아직 추가 연구가 더 필요하지만, 내분비 교란물질이 호르몬인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 수용체에 작용해 잠재적으로 발병에 기여할 가능성이 있다.

2013년 미국생식의학회, 2015년 북미내분비학회는 최근 20여년간 내분비교란물질이 여성생식 및 연관 질환에 기여한다는 근거들이 다양하게 제시되고 있는 만큼 주의를 필요로 한다는 입장을 내놓기도 했다.

이와 같은 주요 물질들이 의식주 모든 부분에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사실을 인식하고 평소 표시성분을 확인하는 등 노출을 최소화하려는 노력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