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우체통]창원시 대원동 정행란 씨가 딸에게
[희망우체통]창원시 대원동 정행란 씨가 딸에게
  • 임명진
  • 승인 2019.02.12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상 보고 싶고 사랑하는 우리 딸. 유학 보내 달라고 조르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3년이 지났네. 어린 나이에 먼 타국에서 혼자 외롭고 힘들 때도 많았을 텐데 적응 잘하고 견뎌내는 딸이 엄마는 대견스럽고 자랑스럽다. 올해는 대학교 진학이라는 큰 목표가 있으니 조금 더 힘을 내어 네가 원하는 학교에 갈 수 있기를 매일 염원할게. 사랑한다. 우리딸!

/창원시 대원동 정행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