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아라문화제 체험형으로 풍성해진다
함안아라문화제 체험형으로 풍성해진다
  • 여선동
  • 승인 2019.02.13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4월 26일~28일 개최…아라가야 역사알리기 중점

함안군의 안녕과 군민화합을 기원하는 대표적 축제 ‘함안아라문화제’ 준비를 위한 올해 첫 회의가 개최됐다.

군은 올해 32회를 맞는 아라문화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12일 군청 2층 회의실에서 조근제 군수를 비롯한 위원과 관계자 35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차 함안아라문화제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위원 위촉장 수여에 이어 아라문화제 일정확정, 아라대왕 등극 및 천신제 재현 공연장 이동안, 사업계획과 예산안 등에 대한 심의·의결과 축제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 순으로 진행됐다.

군은 올해 함안아라문화제를 더욱 풍부해진 체험중심의 참여형 축제로 마련해 오는 4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함안공설운동장, 함주공원 일원에서 개최키로 했다.

또한 함주공원 입구에 망루를 설치하여 아라대왕 길을 조성하고 아라가야 문양을 활용한 조명 및 깃발을 설치하는 등 함주공원 일대를 아라가야 왕성으로 디자인하여 지역의 뿌리인 아라가야를 더 많은 관람객들에게 선보여 아라가야의 위상을 높이기로 했다.

특히 올해에는 아라가야 역사 알리기에 중점을 두고 구연동화·인형공연, 아라가야 다큐 상영, 유물·유적 발굴체험, 아라가야 환타지아 등 아라가야 역사 관련 신규프로그램을 대거 추가했다.

이와 함께 아라대왕 등극·행차, 아라가야 역사·병영·민속문화체험 및 대회 등 아라가야를 주제로 한 다양한 체험행사도 마련할 계획이다.

아라제위원회 위원장인 조 군수는 “올해 축제에서는 아라가야와 관련한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하고 체류형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며 “아라문화제가 타 지역 축제와 차별성을 가지고 특화된 문화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개최 준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여선동기자 sundong@gnnews.co.kr

함안 아라문화재 위원회 개최
12일군청 2층 회의실에서 함안아라문화제 위원장 조근제 군수가 김정숙 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있는 장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