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야 문화 계승·국악 활성화…2019 김해가야금축제
가야 문화 계승·국악 활성화…2019 김해가야금축제
  • 박성민
  • 승인 2019.03.27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9일부터 27일까지 김해문화의전당 일대서 개최

가야 문화의 전통을 계승하고 국악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2019 김해가야금축제’가 오는 4월 19일(금)부터 4월 27일(토)까지 김해문화의전당에서 열린다.

김해시가 주최하고 (재)김해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축제는 ‘김해전국가야금경연대회’와 ‘가야금페스티벌’을 하나로 통합한 행사로 4월 19일(금)과 4월 20일(토)에는 경연대회, 4월 24일(수)부터 4월 27일(토)까지 다양한 페스티벌 공연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축제의 서막은 전국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제29회 김해전국가야금경연대회’로 연다. 대회 최고상인 대통령상(일반부) 수상자에게는 상금 1000만원의 부상이 주어지며 문체부장관상 등 총 47명에게 40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가야금 기악과 병창, 작곡, 3개 부문 중 하나의 부문에 지원 가능하며, 또한 작곡 부문의 당선작은 김해시립가야금연주단 정기연주회에서 연주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대회 지원자는 김해문화의전당 홈페이지(gasc.or.kr)에서 내달 5일(금)까지 접수 가능하다.

올해 아홉 번째를 맞은 ‘가야금페스티벌’은 4월 24일(수)부터 지역 아마추어 연주가들이 선보이는 ‘함께 가야금 연주회’를 시작으로 4월 26일(금)에는 김일구, 강정숙이 참여하는 명인전과 이어지는 가야금산조 및 시나위 무대, 마지막 4월 27일(토)에는 김해시립가야금연주단의 무대와 판소리, 중국 고쟁 협연 등 특별한 무대를 마련한다.

한편, 김해문화의전당에서는 4월 24일(수)부터 4월 27일(토)까지 악기전시와 일반인이 참여 할 수 있는 가야금 연주 체험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가야금을 통해 김해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문화예술 발전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페스티벌 공연 관람료는 무료이며, 예약 및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gas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경연대회 055)320-8586/페스티벌 055)320-1234

박성민기자

가야 문화의 전통을 계승하고 국악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2019 김해가야금축제’가 오는 4월 19일(금)부터 4월 27일(토)까지 김해문화의전당에서 열린다. /사진제공=김해문화재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