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공공체육시설 사용료 낮춘다
진주시, 공공체육시설 사용료 낮춘다
  • 최창민
  • 승인 2019.04.29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설 관리 운영조례 개정
이용자 사용료 부담 경감
진주시가 공공체육시설 사용료를 대폭 낮춘다. 시는 공공체육시설 이용자들의 부담 경감과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체육시설 관리 운영조례 개정으로 사용료를 대폭 인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는 공공체육시설 사용료가 높아 이용에 어려움이 많다는 여론을 반영하여 누구나 저렴한 가격으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체육시설 사용료를 대폭 인하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공공체육시설 사용료 주요 조정내용은 천연잔디 축구장 사용료가 3시간 기준 20만원에서 15만원으로, 인조잔디 축구장 사용료는 3시간 기준 10만원에서 7만원으로, 풋살구장은 1시간 기준 3만원에서 2만으로 조정했다.

또한, 문산실내체육관, 상평동 진주생활체육관 사용료를 1일 15만원에서 12만원으로, 초전동 진주실내체육관 사용료를 1일 20만원에서 15만원으로 인하했다.

다만, 문산실내체육관, 상평동 진주생활체육관 개인 연습사용료가 현실에 부합하지 못하다는 여론을 반영 1회 2시간 기준 900원에서 1000원으로 100원 인상했다.

시는 공공체육시설 중 축구장·풋살구장·실내체육관 사용료를 조정이 시민들의 생활체육 활성화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보고있다.

또 시 관계자는 지금까지 공공체육시설 휴관일이 명시되지 않아 운영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1월 1일, 설날 및 추석연휴, 그 밖에 시설보수공사 기간을 휴관일로 지정, 효율적인 공공체육시설 운영 방안을 함께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체육시설 관리 운영조례 개정을 통한 상위법령 위반항목을 개정해 체육시설 감면에 대한 특혜소지를 개선했다.

시 관계자는 “체육도 복지다”라는 슬로건아래 공공체육시설 이용객들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체육인프라 확충, 시설물 정비, 쾌적한 이용환경 조성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