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공영주차장 차등요금제 내달 시행
부산시 공영주차장 차등요금제 내달 시행
  • 손인준
  • 승인 2019.05.21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대중교통 이용 확산과 공영주차장의 효율적 활용을 위해 부산시 공영주차장 차등요금제를 추가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현재 여름철·주말의 교통 혼잡이 심한 해수욕장 지역의 공영주차장 3곳에서 운영 중인 차등요금제를 6월 1일 추가 도입할 예정이다.

대상 주차장은 이용차량이 많고 대중교통이 활성화된 도심 역세권 주차장을 우선 고려해 도시철도 부산대역 남측 주차장, 도시철도 부산대역 북측 주차장은 주말·공휴일에 한해 기존 2급지에서 1급지(나) 요금을 적용한다.

또한 야간 이용실적이 부진한 주택 밀집지역 주차장인 도시철도 명륜역 주차장은 야간시간대에 기존 2급지에서 3급지로 요금을 하향 적용한다.

시 관계자는 “요금 상향 조정으로 교통체증 억제와 주택지 주변 주차질서 확립 및 공영주차장의 효율적 활용을 도모할 계획”이라며 “선별된 주차장에 대해 우선 적용 후 운영결과를 바탕으로 대상 주차장 확대 등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