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4차 정기회의 개최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4차 정기회의 개최
  • 최창민
  • 승인 2019.05.23 0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 여수시장)는 22일 여수시청에서 경남·전남 9개 시·군 단체장이 참여한 가운데 제14차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정기회에서는 남중권 공동사업과 협력사업, 시·군 공동건의사항, 시 군 추진상황 등 9개 시 군의 지역발전과 경제권 거점 형성을 위한 사업성과를 점검했다.

정기회 시작에 앞서 협의회에서는 지난 4월 17일 발생한 진주시 아파트 사건 피해자 지원 성금 1000만 원을 진주시에 전달하며 피해주민들이 하루빨리 회복할 수 있기를 응원하는 등 동서화합의 의미를 더했다.

특히, 이 자리에서 조규일 시장은 24일부터 3일간 개최되는 진주논개제를 깊이 있게 소개하는 등 협의회 소속 9개 지자체 주민들이 논개제 기간 중 진주를 많이 찾을 수 있도록 시장·군수들에게 협조를 당부했다.

한편,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는 경남 진주시, 사천시, 남해군, 하동군과 전남 여수시, 순천시, 광양시, 고흥군, 보성군 등 9개 시·군으로 구성된 행정협의회로 남해안 발전거점 형성과 영호남의 상호 교류를 위해 2011년 5월 창립됐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