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행복교육지구 공모 설명회 개최
경남교육청, 행복교육지구 공모 설명회 개최
  • 강민중
  • 승인 2019.07.24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복교육지구 추진 현황·신청 방법 안내
경남도교육청은 24일 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시·군 관계자와 교육지원청 관계자, 교직원, 지역민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행복교육지구 공모설명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행복교육지구는 지역과 학교가 아이를 함께 키우기 위해 교육청과 기초지자체가 협력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주요 과제로는 지역교육공동체 구축, 행복학교 기반 조성, 마을학교 운영 등이다.

2017년 김해를 시작으로, 2018년 밀양·양산·남해, 2019년 진주·사천·고성·하동 행복교육지구가 운영되고 있다. 2020년에는 2개 지역을 추가 선정해 운영할 예정이다. 행복교육지구로 선정되면 2년 동안 교육청과 기초지자체가 함께 예산과 인력을 지원하여 지역의 아이들을 키우기 위해 온 마을이 함께 노력한다.

지역 특색 교육과정을 운영할 수 있도록 학교를 지원하며, 마을학교를 만들어 방과 후 아이들이 스스로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돕는다.

지역민들은 마을교사가 돼 학교 수업과 마을학교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이날 공모 설명회에서는 도교육청 행복교육지구의 필요성 및 추진 방향, 김해, 밀양, 남해, 고성 행복교육지구에서 추진하고 있는 여러 가지 활동과 행복교육지구를 통한 지역의 변화, 2020년 행복교육지구 공모 신청 방법에 대해 설명했다.

김법곤 학교혁신과장은 “도내 8곳의 행복교육지구를 통해 학생과 학부모의 교육 만족도와 지역에 대한 자긍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더 많은 기초지자체에서 참여해 마을과 함께하는 행복교육이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소망을 전했다.

한편 2020년 행복교육지구는 8월 9일까지 시·군의 공모 신청을 받고, 심사를 거쳐 8월 13일 선정 결과를 발표한다.

강민중기자 jung@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