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진흥공단, 부산기업에 300억원 긴급 지원
중소기업진흥공단, 부산기업에 300억원 긴급 지원
  • 손인준
  • 승인 2019.08.13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지역본부와 부산동부지부는 일본 수출규제와 관련, 부산지역 피해기업에 총 300억원의 추경예산을 집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일본 수출규제 품목 관련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의 핵심 소재나 부품을 생산하는 중소벤처기업이다.

자금 집행은 긴급경영안정자금 형태로 지원된다.

긴급경영안정자금은 일본 수출규제 품목 수입 중소기업, 대기업·중견기업 생산 차질로 거래가 감소한 협력 중소기업, 최근 1년간 일본 수출 비중이 30% 이상인 기업 등이 지원 대상이다.

정책자금 대출 신청을 희망하는 기업은 중진공 홈페이지(www.kosmes.or.kr)를 참고하면 된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